티스토리 뷰

기타

다우 나스닥 하락

안내 2020. 6. 26. 23:59

미국 주식 시장은 금요일 오전에 주가가 하락하면서 이번 주의 최저점까지 내려왔습니다/ 다우 지수는 S&P 500과 나스닥모두 대부분 기업들이 떨어진실적을 발표했기때문인데요. 나이키 같은 경우에도 분기에 손실을 기록하면서 발표됐었죠.

골드만삭스, JP모건체이서, 웰스파고 등과 같은 곳들은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시장 마감 후 목요일 스트레스 테스트 결과에서 3분기 동안 금융회사에 대한 배당 및 주식 매입을 제한하겠다고 밝혔는데요. 그후에 하락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연준 발표에 따르면, 이러한 움직임은 "코로나바이러스 사건에서 오는 경제적 불확실성에도 불구하고 대형 은행들이 탄력성을 유지하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하더군요.

"대부분의 소비자들이 최근 국가경제의 셧다운으로 경제상황이 좀처럼 악화될 수 없다고 보는 반면, 경제의 미래성장은 코로나바이러스 퇴치와 더 밀접한 관련이 있다"며 덧붙였다. "경제가 조기에 재개되면서 의심할 여지 없이 일자리와 소득은 회복되었지만, 바이러스 확산의 상승에 따른 것으로 보입니다."

로이터 통신의 조사에따르면 경제 전문가들은 5월 소비자 지출이 9.0%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지난달 지출이 급증한 것은 COVID-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3월 중순 문을 닫은 후 많은 기업들이 다시 문을 연 것을 반영했습니다.

소비자들은 자동차와 레크리에이션 용품의 구매를 강화했습니다. 그들은 또한 건강관리와 식당, 호텔, 모텔에 대한 지출을 늘렸습니다.

그러나 개인소득은 13년 이후 가장 큰 폭인 4.2%나 감소했습니다. 미국정부에서는 7월 31일 일주일에 600달러의 실업 수당 추가 지급을 중단할 예정입니다.5월 소비자 지출은 저축으로 자금을 조달하여 4월의 기록적인 32.2%에서 여전히 높은 23.2%로 감소하였습니다.

지난달에는 휘발성 식품과 에너지부품을 제외한 개인소비지출(PCE) 물가지수가 4월 0.4% 하락한 뒤 0.1% 오르는 등 물가상승률이 약세를 유지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